2021.03.04 (목)

  • 구름조금속초5.7℃
  • 구름조금2.8℃
  • 맑음철원3.3℃
  • 구름많음동두천6.3℃
  • 맑음파주5.4℃
  • 구름조금대관령2.0℃
  • 박무백령도6.1℃
  • 구름많음북강릉5.4℃
  • 구름많음강릉6.1℃
  • 흐림동해8.1℃
  • 구름조금서울8.1℃
  • 맑음인천9.0℃
  • 흐림원주6.3℃
  • 흐림울릉도8.8℃
  • 맑음수원8.3℃
  • 구름많음영월5.3℃
  • 구름많음충주5.8℃
  • 맑음서산4.6℃
  • 흐림울진9.9℃
  • 맑음청주7.1℃
  • 구름많음대전6.4℃
  • 흐림추풍령4.6℃
  • 비안동5.7℃
  • 흐림상주5.5℃
  • 구름많음포항9.9℃
  • 구름많음군산6.9℃
  • 흐림대구7.1℃
  • 흐림전주6.9℃
  • 흐림울산9.1℃
  • 흐림창원7.2℃
  • 비광주7.6℃
  • 비부산10.0℃
  • 흐림통영7.9℃
  • 비목포8.4℃
  • 비여수8.2℃
  • 박무흑산도7.6℃
  • 흐림완도8.6℃
  • 흐림고창7.6℃
  • 흐림순천6.7℃
  • 맑음홍성(예)5.6℃
  • 비제주11.3℃
  • 구름많음고산10.6℃
  • 구름많음성산11.4℃
  • 비서귀포11.6℃
  • 흐림진주7.1℃
  • 구름조금강화4.6℃
  • 구름조금양평6.1℃
  • 구름많음이천7.2℃
  • 구름조금인제1.6℃
  • 구름많음홍천3.9℃
  • 흐림태백3.7℃
  • 구름조금정선군2.4℃
  • 구름조금제천3.2℃
  • 구름많음보은5.3℃
  • 구름조금천안4.6℃
  • 맑음보령6.6℃
  • 맑음부여4.9℃
  • 흐림금산6.1℃
  • 구름많음5.9℃
  • 흐림부안7.2℃
  • 흐림임실6.0℃
  • 구름많음정읍7.2℃
  • 흐림남원7.0℃
  • 구름많음장수5.0℃
  • 흐림고창군7.6℃
  • 흐림영광군7.1℃
  • 흐림김해시7.7℃
  • 흐림순창군7.1℃
  • 흐림북창원8.5℃
  • 흐림양산시9.1℃
  • 흐림보성군8.5℃
  • 흐림강진군8.5℃
  • 흐림장흥7.9℃
  • 구름많음해남8.2℃
  • 흐림고흥7.9℃
  • 흐림의령군7.6℃
  • 흐림함양군6.5℃
  • 흐림광양시8.9℃
  • 흐림진도군9.7℃
  • 흐림봉화4.0℃
  • 구름많음영주5.4℃
  • 구름조금문경5.0℃
  • 구름많음청송군6.0℃
  • 구름많음영덕8.7℃
  • 구름많음의성6.3℃
  • 흐림구미6.4℃
  • 구름많음영천7.9℃
  • 구름많음경주시8.5℃
  • 흐림거창5.8℃
  • 흐림합천6.5℃
  • 흐림밀양8.0℃
  • 구름많음산청6.6℃
  • 흐림거제7.9℃
  • 흐림남해7.6℃
기상청 제공
이모·삼촌들 '심멎' 주의...우주 최강 귀요미 ‘꽃님이’ 스틸 공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키즈컬처

이모·삼촌들 '심멎' 주의...우주 최강 귀요미 ‘꽃님이’ 스틸 공개!

넷플릭스(Netflix)의 영화 <승리호>가 귀엽고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승리호’ 선원은 물론 전 세계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무장해제시킨 꽃님이의 스틸을 공개했다.

우주 뿌시는 치명적 귀여움!
승리호 선원들을 단박에 무장해제시킨
케미 만렙 꽃님이의 귀염뽀짝 모먼트 공개!

넷플릭스 영화 <승리호>가 지금껏 본 적 없는 한국형 우주 SF 블록버스터로 입소문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치명적인 사랑스러움으로 전 세계 시청자들의 심장을 저격한 꽃님이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승리호>는 2092년, 우주쓰레기 청소선 승리호의 선원들이 대량살상무기로 알려진 인간형 로봇 도로시를 발견한 후 위험한 거래에 뛰어드는 이야기를 담은 넷플릭스 영화다.

조성희 감독이 “사건을 일으키고 마무리하는 가장 핵심적인 인물”이라고 소개한 꽃님이는 우주개발기업 UTS에 의해 대량살상무기 로봇 ‘도로시’로 잘못 알려진 인물이다. 온 우주를 두려움에 떨게 한 위상과는 달리 티 없이 해맑은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마음을 무장해제시킨다. 승리호 선원들과의 찰떡 케미도 화제를 모으고 있다. 수거한 사고 우주정에서 ‘도로시’를 발견한 승리호 선원들, ’도로시’로 한 몫 단단히 챙겨 적자 인생을 청산하려 했지만 거리낌 없이 다가오는 꽃님이에게 어느새 마음이 열리고 만다. 예고편 속 재채기만 해도 폭탄이 터질까 노심초사했던 모습은 사라지고 꽃님이를 품에 안고 자상하게 눈을 맞추며 알뜰살뜰 챙기는 선원들의 모습이 미소를 자아낸다.

한편 사랑스러운 캐릭터를 완벽하게 연기한 아역배우 박예린에게도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배우와 스태프들이 현장의 피로를 박예린으로 위로받았다”(조성희 감독), “꽃님이와의 촬영들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김태리) 등 제작진과 배우들마저 ‘꽃님 앓이’에 빠지게 만든 박예린은 나이가 믿기지 않는 연기력과 존재감으로 극에 다채로운 매력을 더했다. 

 

박예린의 활약에 전 세계 평단도 “관객들마저 이리저리 끌고 다니며 ‘꽃님 앓이’에 빠져들게 만든다”(일간스포츠_조연경), “초월적으로 사랑스럽다”(씨네21_송경원), “존재감이 돋보인다. 승리호 선원들을 사로잡은 사랑스러움은 보는 내내 흐뭇한 미소를 짓게 만든다”(싱글리스트_장민수), “거칠었던 선원들이 도로시의 존재에 부드럽게 변해가는 모습이 즐거움을 준다”(폴리곤_Kambole Campbell)라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영화를 본 시청자들 역시 “<승리호> 재밌다. 꽃님이 너무 귀여워”(트위터_BH***), “<승리호>보고 있는데 꽃님이 왜 이리 귀여워. 진짜 미추어 버리겠네 ㅠㅠ”(트위터_wooh***), “꽃님아 간만에 눈물 좀 흘렸다”(인스타그램_story***), “꽃님아 나도 삼촌이라고 불러주라ㅠ”(인스타그램_sni***), “예린이한테 입덕완료!”(인스타그램_blue***)라며 열광하고 있다.


[자료:넷플릭스]